내국세 | 관세 | 지방세 | 세무 | 회계 | 업계 | 경제 | 부동산 | 기업 | 주류 | 정치 | 사회 | 기타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검색인기 :
> 뉴스 > 내국세
조세심판원, 개원 이래 최대규모 직제확대 개편
13조사관실→15조사관실로…관세 및 지방세 조사관실 신설.확대

조세심판원(원장·안택순)은 17일 직제개편을 통해 종전 6심판부 13조사관실 직제를 6심판부 15조사관실로 확대했다고 밝혔다.

이번 직제확대는 지난 3월 직제시행령을 개정한 이후 3개월 만에 단행된 것으로, 기존 1개 소액·관세조사관실을 소액과 관세조사관실로 분리했으며, 지방세 심판부내 2개 조사관실을 3개 조사관실로 확대했다.

이에 따라 1심판부, 2심판부(일반·소액·관세), 6심판부(지방세) 등 3개 심판부는 각각 3개 조사관실을 두게 되며, 3·4·5심판부는 종전처럼 각각 2개 조사관실을 두게 된다.

한편, 조세심판원의 이번 직제확대는 지난 2008년 2월 조세심판원 개원이후 11년만에 최대규모다.

조세심판원 개원 당시에는 각 심판부별로 2개 조사관실을 두었으나, 심판청구 사건이 갈수록 고도화됨에 따라 1심판부내 3개 조사관실로 확대한 이후 10여년간 별도의 조직확대는 없었다.

그러나 조세심판원에 접수되는 심판청구 사건이 매년 늘고, 특히 관세분야와 지방세 분야에도 심판청구 사건이 복잡해짐에 따라 신속한 사건처리와 효율적인 심리를 위해 관세조사관실을 독립하고, 지방세 조사관실을 확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았다.

조세심판원은 이같은 안팎의 의견을 수렴해 지난 3월 조세심판원 직제시행개정령을 통과시키는 등 심판원 개원 이후 최대의 직제개정을 이뤄냈다.

또한 이번 개정된 직제시행에 따라 최영준 서기관과 김천희 서기관 등 2명이 과장급으로 직위 승진했다.


윤형하 기자   windy@taxtimes.co.kr

입력 : 2019-06-17 21:43:13

- Copyrights ⓒ 디지털세정신문 & taxtime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총 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인사]국세청 복수직서기관.사무...
[프로필]국세청 고위공무원 승진...
국세청 고공단 승진…임용구분이...
국세청 고위공무원 승진일은 어...
[인사]국세청 복수직서기관.사무...
[인사]국세청 복수직서기관.사무...
국세청, 복수직 21명, 사무관 14...
박종성 전 조세심판원장 빙모상
문중 소유 땅 수용되자 양도세 ...
[인사]조세심판원 심판조사관(과...
물납신청했는데 두달이나 지나서...
심판원 최초 稅大출신 행정실장...
[프로필]조세심판원 과장급 전보...
조세심판원, 행정실장에 稅大 출...
출자자의 제2차...
출자자의 제2차 납세의무자 해당여부
대금지급증빙 등에 의하여 ...
경정소득률이 신고소득률보...
개축으로 철거하는 건축물 ...
폐업시 잔존재화에 대한 부...
심사청구대상 해당여부
인허가 조건으로 기부채납하...


(주)한국세정신문사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48(동궁빌딩 3층) │ 등록번호: 서울,아00096
등록(발행)일:2015년 10월 28일 │ 발행인: 박화수 │ 편집인: 오상민
디지털세정신문 전화: 02-338-3344 │ 팩스: 02-338-3343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유리
Copyright ⓒ 디지털세정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