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국세 | 관세 | 지방세 | 세무 | 회계 | 업계 | 경제 | 부동산 | 기업 | 주류 | 정치 | 사회 | 기타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검색인기 :
> 뉴스 > 주류
[기획취재]컬러가 변하지 않으면 스카치블루가 아니다
롯데칠성음료(주), ‘스카치블루 DNA시스템’ 도입으로 위조 원천 방지
DNA시스템 장착한 스카치블루 3종.

세계적인 위스키 브랜드가 주종을 이루고 있는 국내 위스키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며 한순간에 주당들의 입맛을 사로잡은 롯데칠성의 ‘스카치블루’가 지난 5월말부터 보다 적극적으로 고객을 보호한다는 차원에서 DNA공학이 만든 첨단 위조방지기술인 ‘스카치블루 DNA시스템’을 도입했다.

최근 들어 가짜 양주 제조 및 유통 사건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그 수법 역시 조직 화하고 정교화 됨에 따라 신뢰감 있는 위조방지 대책이 끊임없는 요구되고 있는 실정이다.

‘스카치블루 DNA시스템’은 그동안 위스키 애호가들에게 위조주가 없는 것으로 인식된 스카치블루 제품에 대한 고객의 신뢰감을 한단계 더 업그레이드하기 위한 획기적인 방안.

‘스카치블루 DNA시스템’은 DNA잉크를 사용해 만든 라벨을 제품에 부착한 것으로, 고객이 라벨부분에 판별용액을 묻히면 블루컬러가 레드컬러로 변하고, 다시 물을 묻히면 블루컬러로 되돌아오는 독특한 특성을 보여줘 즉석에서 진품을 판별할 수 있는 위조방지시스템이다.

또한 라벨을 떼어내면 자동으로 파손되는 특수라벨을 사용해 재사용을 방지하는 한편, 눈에 보이지 않는 고유번호를 라벨에 UV인쇄(자외선 인쇄)해 UV용 전등을 통해 고유번호를 확인하고 리스트와 비교할 수 있으며, 최종적으로는 라벨 속에 있는 스카치블루 고유DNA 정밀분석을 통해 진품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첨단 위조방지기술이다.

그리고 이 시스템은 주석캡슐 및 홀로그램 등 기존 위조방지장치와 같이 사용될 수 있다.

현재 일반적으로 사용 중인 위조방지 장치는 주석캡슐과 홀로그램, 그리고 세이프키퍼 등인데, 그동안 이 세 가지 방법 모두 안전할 수 없다는 지적도 제기되고 있다.

따라서 롯데칠성음료는 그동안 스카치블루만의 고유한 위조방지장치 도입을 모색해 왔으며, 이번에 DNA 잉크를 생산하는 미국 생물공학 회사인 BIOWELL社와 DNA잉크 독점 공급계약을 체결한 F.E.E.G. KOREA社와 DNA라벨 독점공급 계약을 2년간 체결함으로써 가짜가 없는 위스키라는 스카치블루의 명예를 굳건히 이어가게 됐다.

또한 롯데칠성음료는 이번 ‘스카치블루 DNA시스템’을 통해 스카치블루의 판매가 신장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이에 따라 초기에는 1회용 판별용액을 제품에 부착 판매해 소비자가 직접 체험하게 하는 ‘FUN’ 마케팅을 대대적으로 실시하고, 지면광고 등을 통해 위조주 방지 캠페인도 전개하고 있다.

롯데칠성음료는 이를 통해 스카치블루에 대한 브랜드 충성도를 더욱 강화하고 제2 성장기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오상민 기자   osm23@taxtimes.co.kr

입력 : 2007-07-20 09:19:09

- Copyrights ⓒ 디지털세정신문 & taxtime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총 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56회 세무사 2차 시험 합격자 72...
[프로필]국세청 서기관 승진자(2...
국세청 고위직 워크숍...지역화...
주류 '리베이트 쌍벌제' 고시 15...
이현동 전 국세청장 항소심...전...
주류 제조.유통단체들, '주류거...
국세청 서기관 승진인사 26명 단...
※ 내용이 없습니다.
출자자의 제2차...
출자자의 제2차 납세의무자 해당여부
대금지급증빙 등에 의하여 ...
경정소득률이 신고소득률보...
개축으로 철거하는 건축물 ...
폐업시 잔존재화에 대한 부...
심사청구대상 해당여부
인허가 조건으로 기부채납하...


(주)한국세정신문사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48(동궁빌딩 3층) │ 등록번호: 서울,아00096
등록(발행)일:2015년 10월 28일 │ 발행인: 박화수 │ 편집인: 오상민
디지털세정신문 전화: 02-338-3344 │ 팩스: 02-338-3343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유리
Copyright ⓒ 디지털세정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