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국세 | 관세 | 지방세 | 세무 | 회계 | 업계 | 경제 | 부동산 | 기업 | 주류 | 정치 | 사회 | 기타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검색인기 :
> 뉴스 > 부동산
국토교통부, '주택거래신고제' 11년만에 폐지
투기수요를 억제하기 위해 도입된 '주택거래신고제'가 11년만에 폐지된다.

7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주택거래신고제도 및 주택 공영개발지구 지정제 폐지 ▲사용검사 후 매도청구제 신설 등을 골자로 한 '주택법 일부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됐다.

이에 따라 지난 2004년 3월 투기수요 억제를 위해 도입된 주택거래신고제가 폐지된다. 이 제도는 2006년 1월 부동산실거래가 신고제도가 도입되면서 기능이 중복되는 것으로 지적됐다.

주택공영개발지구 지정제도도 폐지된다. 이 제도는 과거 민간업체가 공공택지에서 민영주택을 공급할 때 과도하게 개발이익을 얻는 문제를 시정하기 위해 투기과열지구내 공공택지에서 주택건설·공급으로 인한 개발이익을 공공부문에서 환수하기 위해 2005년 12월 도입됐다.

하지만 2006년 2월 공공택지내 분양가상한제가 전면 적용됨에 따라 민간업체가 큰 개발이익을 얻을 수 있는 길이 사라졌다. 더욱이 지난 2011년 12월부터는 투자과열지구도 완전 지정 해제됨에 따라 더 이상 이런 규제를 유지할 필요성이 없어졌다.

한편 사용검사 후 매도청구제도도 새롭게 도입된다.

주택의 사용검사 이후 주택단지 내 토지에 대한 소유권 이전등기 말소소송 등으로 해당 소유권이 변경될 경우 주택 소유자가 해당 토지의 소유권을 회복한 자에게 시가에 매도하도록 청구할 수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소송으로 토지의 소유권을 회복한 실제 소유자가 주택 소유자에게 부당이득을 반환하라거나 해당 토지를 고가에 사라고 요구함으로써 주택소유자가 분양대금을 지불해도 대지권 등록을 하지 못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용검사 후 매도청구제는 개정안이 공포된 후 3개월이 지나면 시행된다.



세정신문  

입력 : 2015-07-07 11:01:12

- Copyrights ⓒ 디지털세정신문 & taxtime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총 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김현준 김명준 형제같다""소설...
국세청, 추징세액 '0원'인데 왜 ...
'장부작성·성실신고확인' 뺀 의...
김병규 세제실장, 이달말 전후로...
삼정KPMG, 멕시코 등 5개국 해외...
"서울청 조사4국은 확대사유 제...
HDC신라면세점 특허권 즉시 취소...
※ 내용이 없습니다.
출자자의 제2차...
출자자의 제2차 납세의무자 해당여부
대금지급증빙 등에 의하여 ...
경정소득률이 신고소득률보...
개축으로 철거하는 건축물 ...
폐업시 잔존재화에 대한 부...
심사청구대상 해당여부
인허가 조건으로 기부채납하...


(주)한국세정신문사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48(동궁빌딩 3층) │ 등록번호: 서울,아00096
등록(발행)일:2015년 10월 28일 │ 발행인: 박화수 │ 편집인: 오상민
디지털세정신문 전화: 02-338-3344 │ 팩스: 02-338-3343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유리
Copyright ⓒ 디지털세정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