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국세 | 관세 | 지방세 | 세무 | 회계 | 업계 | 경제 | 부동산 | 기업 | 주류 | 정치 | 사회 | 기타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검색인기 :
> 뉴스 > 기업
50년을 함께 한 모두의 카레, 오뚜기 카레
㈜오뚜기 창립제품…국내 1등 자리를 지키고 있는 장수브랜드

㈜오뚜기 카레 제품.

아빠가 만들어 준 주말 별미, 내가 처음 만들어 본 요리, 친구들과 왁자지껄 떠들며 순식간에 한 그릇을 뚝딱 비우던 학교의 급식 메뉴부터 나만 알고 싶은 단골 식당의 특별 레시피까지, 한 그릇의 카레에는 많은 추억과 이야기들이 담겨 있다.
 
1969년 첫 출시 이후 지금까지 집에서, 학교에서, 직장에서 그리고 다양한 외식 메뉴로 수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아온 오뚜기 카레가 올해 50주년을 맞았다.

‘카레’ 라고 하면 우리는 ‘오뚜기 카레’를 떠올린다.

특정업체의 제품명이 먼저 떠오르는 이유는 ㈜오뚜기라는 회사가 카레라는 식품을 우리의 머리 속에 깊이 심어놓았음을 의미하는 것이기도 하다.

다양한 향신료가 어우러진 이국적인 맛과 건강한 재료들이 더해진 오뚜기 카레의 매력은 우리의 식탁 위에 특별함을 선사하기에 모자람이 없다.

건강한 맛과 향으로 국내 1등 카레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는 오뚜기 카레!

1940년경 국내에 처음 소개된 카레는 1970년대 ㈜오뚜기에 의해 대중화되었다.

오뚜기카레는 ㈜오뚜기가 회사 설립과 함께 생산한 최초의 품목이다.

1969년 5월 오뚜기카레 탄생 이후 50년!
긴 세월만큼 카레 제품도 진화 거듭
자연이 주는 건강한 맛에 요리의 즐거움을 더해…식탁 위 특별함 선사

최초 분말 형태로 시작하여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획기적인 형태인 레토르트 형태로 발전해 오던 카레는 2004년 건강에 좋은 강황의 함량을 50% 이상 증량(오뚜기 바몬드카레 약간매운맛 대비)하고, 베타글루칸 및 식이섬유가 풍부한 귀리 등을 원료로 사용한 오뚜기의 백세카레가 출시되면서 맛 뿐만 아니라 건강도 생각하는 카레로 더욱 진화하게 되었다.
 
이후 소비자들이 가정에서 더욱 간편하게 카레를 조리할 수 있도록 물에 더 잘 녹고 더욱 새로워진 과립형 카레가 2009년 4월에 오뚜기에 의해 국내 최초로 탄생된다.

수많은 실험과 시행착오 끝에 탄생한 오뚜기의 과립형 카레는 신기술을 적용하여 기존의 카레 조리 방식처럼 따로 물에 갠 다음 끓여야 하는 조리의 번거로움이 없이 조리시 바로 카레를 넣고 끓여도 덩어리가 지지 않고 잘 풀어지기 때문에 조리하기가 훨씬 편하다.

지난 2012년에는 발효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긍정적 인식을 반영·접목한 명품카레 ‘발효강황카레’를 출시하였다.

뒤이어 지난 2014년 5월에는 세계 5대 건강식품으로 꼽히는 렌틸콩을 주원료로 한 ‘3분 렌틸콩카레’를 내놓았고, 최근에는 3일 숙성소스와 다양한 향신료를 직접 갈아 숙성한 카레분을 사용한 ‘오뚜기 3일 숙성카레’까지 나오면서 카레에 대한 관심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오뚜기 3일 숙성카레’는 쇠고기와 과일, 사골을 3일간 정성껏 숙성시킨 소스와 은은한 향이 잘 조화된 숙성 카레분을 이용한 제품으로 더욱 진하고 부드러운 카레 맛을 즐길 수 있다.

3일이라는 시간은 숙성소스가 카레분과 조화로운 맛을 내고, 국내 소비자들의 입맛을 고려하여 찾아낸 시간이며, 50년 카레 노하우가 축약된 향신료와 허브류의 조화로운 풍미가 특징이다.
 
㈜오뚜기의 역사와 함께 시작한 오뚜기 카레는 품질 향상을 위한 끊임없는 연구개발과 앞서가는 마케팅으로 출시 50주년째를 맞는 지금도 국내 1위의 자리를 당당히 지키고 있다.

특히 카레와 관련한 다양한 마케팅 행사(엄마와 아이가 함께 하는 카레요리 시연회, 카레 심포지엄 개최 등)를 통해 카레 알리기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으며, 카레케첩떡볶이, 카레볶음밥, 카레스파게티 등 몸에 좋은 카레를 활용하여 가정에서 손쉽게 만들 수 있는 요리를 홈페이지와 이색카레요리 책자를 통해 적극 홍보하고 있다.

또한 소비자들이 건강한 식재료‘카레’를 보다 간편한 방법으로 더욱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카레 관련 정보와 레시피, 이벤트 소식을 담은‘Enjoy 카레’사이트(enjoycurry.ottogi.co.kr)를 운영하고 있다.


윤형하 기자   windy@taxtimes.co.kr

입력 : 2019-03-07 15:48:31

- Copyrights ⓒ 디지털세정신문 & taxtime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총 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장수 차관' 인사 임박…주요 경...
차기 국세청장 후보군은 누구?
'稅大 서기관 승진자' 다시 늘어...
이달말 종소세와 개인지방소득세...
문재인정부 2년, 국세청은 국정...
한국세무사회·지방세무사회 임...
과거 국세청장 인사 패턴 살펴보...
※ 내용이 없습니다.
출자자의 제2차...
출자자의 제2차 납세의무자 해당여부
대금지급증빙 등에 의하여 ...
경정소득률이 신고소득률보...
개축으로 철거하는 건축물 ...
폐업시 잔존재화에 대한 부...
심사청구대상 해당여부
인허가 조건으로 기부채납하...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48(동궁빌딩 3층) 사업자 번호 :105-81-06273
정기간행물 등록 : 서울아00096호 발행인 : 박화수 편집인 : 오상민
디지털세정신문 전화 : 02-338-3344 팩스 : 02-338-3343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울마포-0088호
Copyright ⓒ 디지털세정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