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국세 | 관세 | 지방세 | 세무 | 회계 | 업계 | 경제 | 부동산 | 기업 | 주류 | 정치 | 사회 | 기타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검색인기 :
> 뉴스 > 세무사계
신동복 총괄부회장, 이현세무법인 회장 취임
"신뢰구축·사업영역 다변화 등으로 5대 컨설팅그룹 자리매김"

이현세무법인(대표·안만식)은 신동복 전 총괄부회장이 이달 1일자로 회장에 취임했다고 6일 밝혔다.

신동복<사진 중앙> 이현세무법인 회장이 취임식을 가진후 임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신동복 신임 이현세무법인 회장은 국세공무원으로 공직에 입문해 국세청 본청을 비롯해, 서울청, 중부청, 대전청 등에서 법인, 부가, 소득, 양도, 상속, 조사, 감사, 조세범칙, 심사(조세불복) 분야에서 38년간 기획 및 실무집행은 물론, 관리자로 풍부한 경험을 쌓았다.

특히 조사 및 심사분야에서 탁월한 역량을 발휘했으며, 관리자로서는 원주세무서장, 서울청 조사4국3과장, 성동세무서장, 국세청 심사과장, 금천세무서장 등을 역임했다.

공직생활을 마친 2009년부터는 이현세무법인에 몸을 담았으며, 지난 2016년 3월부터 총괄부회장으로 재직하면서 이현세무법인이 조세시장의 메이저로 성장하는데 기여해 왔다.

신동복 신임 회장은 1일 취임식에서 "신뢰구축과 사업영역의 다변화는 물론, 전문가들이 근무하고 싶은 직장을 지향·실현함으로써 서현컨설팅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5대 컨설팅그룹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신명을 바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현세무법인은 안만식 대표 체제하에 신동복 신임 회장을 비롯한 김용균 상임고문, 송필재 고문, 조성민 자문위원, 이영학 자문위원, 마숙룡 대표 등 화려한 맨파원(Man Power)로 세무, 회계, 경영컨설팅을 아우르는 최고의 종합컨설팅 법인으로 성장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이현세무법인은 조세불복전담팀, 재산제세전담팀, 국제조사전담팀, 법인세업무전담팀, 합병분할 구조조정전담팀, 가업승계전담팀 등 조세분야 전체를 커버하는 전문가 조직을 원 펌(One-Firm) 시스템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현세무법인은 또한 회계업계 최초로 분할·통합 출범한 서현회계법인과 배타적·독립적 제휴관계로, 대치동 포스코센터에 함께 자리잡고 서현컨설팅그룹으로서의 시너지를 창출중에 있다.

서현회계법인은 KPMG 삼정회계법인 대표이사 및 한공회 회장 등을 역임한 강성원 회장이 대표이사로서 법인을 진두지휘하고 있다.

앞으로 조직화·전문화·대형화를 구현해 최고의 전문성과 탄탄한 수익구조를 갖춘 견실한 회계법인으로 기존 시장에 없던 새로운 모델, BIG 4와 경쟁할 수 있는 BIG Firm으로 자리매김한다는 목표를 향해 매진하고 있다.

한편, 서현컨설팅그룹에는 서현회계법인, 이현세무법인 외에도 제휴관계를 맺고 있는 서현컨설팅, 관세법인 HnR 등이 있다.

서현컨설팅은 경영 및 IT컨설팅을 전문적으로 수행하는 조직으로, 최근 금융권에서 이슈가 되고 있는 IFRS 17(국제회계기준-보험부채평가) 사업을 위해 우수한 인력들을 확보해 사업중이며, 이와함께 차세대 U2L, Digitalization 등의 다양한 금융권 SI사업에서 체계적인 TEST 품질을 확보할 수 있는 TEST 전문컨설팅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관세법인 HnR은 최근 미국의 반덤핑관세 부과로 인한 보호무역이 부상하고, 국내에서는 신속통관후 심사업무 강화로 인한 관세추징 리스크가 높아지고 있는 시대적 상황에 맞춰 고객의 조세와 관세로부터의 위험을 한번에 제거시켜주는 원스톱(One-Stop)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윤형하 기자   windy@taxtimes.co.kr

입력 : 2018-08-06 13:14:23

- Copyrights ⓒ 디지털세정신문 & taxtime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총 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아시아나항공, 2분기 역대 최고 ...
법인세 중간예납때 주의할 세법...
국세청 '기획조정관→조사국장' ...
적게 신청한 근로·자녀장려금도...
[이전]이명균 세무회계사무소
관세청, 북한산 석탄 등 위장 반...
서울지방세무사회, 동경세리사회...
※ 내용이 없습니다.
출자자의 제2차...
출자자의 제2차 납세의무자 해당여부
대금지급증빙 등에 의하여 ...
경정소득률이 신고소득률보...
개축으로 철거하는 건축물 ...
폐업시 잔존재화에 대한 부...
심사청구대상 해당여부
인허가 조건으로 기부채납하...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4길 72(동교동, 한양빌딩 3층) 사업자 번호 :105-81-06273
정기간행물 등록 : 서울아00096호 발행인 겸 편집인 : 김정호
디지털세정신문 전화 : 02-338-3344 팩스 : 02-338-3343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울마포-0088호
Copyright ⓒ 디지털세정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