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국세 | 관세 | 지방세 | 세무 | 회계 | 업계 | 경제 | 부동산 | 기업 | 주류 | 정치 | 사회 | 기타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검색인기 :
> 뉴스 > 관세
관세청, 특송통관 현장인력 33명 내년 충원
해외직구 물품 안전·신속성 지원…시설확충도 동시 추진

해외직구의 폭발적인 증가세와 맞물려 특송화물 반입 물량이 급증하는 가운데, 해외직구 물품의 안전하고 신속한 통관을 지원하기 위해 관세청이 현장인력 충원에 나선다.

관세청은 인천세관 엑스레이 판독인력 20명, 인천·평택세관 해상특송 전담인력 13명 등 모두 33명의 인력을 내년에 추가 증원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현재 해외직구의 급증세에 따라 특송화물은 매년 15∼25%이상 폭발적으로 증가했으며, 특송업체의 경우 2013년 대비 지난해 특송화물 반입건수는 두배 가량 늘어남에 따라 자체시설을 확충 완료 또는 계획 중에 있다.

이와 달리 세관의 특송화물 담당인력은 2013년 126명에서 2017년 158명으로 불과 25%인 32명 증원에 그친 상황이다.

관세청 관계자는 “해외직구가 늘어남에 따라 특송화물 전담인력의 적기 충원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특송화물의 안전성을 위해 엑스레이 판독인력을 20명 충원하는 한편, 신속한 통관을 지원하기 위해 인천·평택세관내 해상특송 전담인력 13명 등을 내년에 증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관세청은 최근 중국발 해외직구가 폭증함에 따라 해상특송 화물의 원활한 통관을 위해 10억원의 예산을 확보, 이달 중 인천항특송통관장에 엑스레이 장비를 추가하고 평택항 해상특송장 개장을 추진 중에 있다.

관세청 관계자는 “시설 확충과 함께 특송통관 전담직원을 적기에 확보함으로써 폭증하는 해외직구 물량을 안전하고 신속하게 통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윤형하 기자   windy@taxtimes.co.kr

입력 : 2018-11-06 11:11:21

- Copyrights ⓒ 디지털세정신문 & taxtime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총 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서울지방국세청, 하이트진로 세...
더존비즈온, 부산 벡스코에 '솔...
주택 취득세율, 6억 초과~9억 이...
[프로필]김용범 기획재정부 제1...
국세청 사무관 승진인사 임박......
[인터뷰]개혁 돛 펼친 조세심판...
'한국형 실업부조' 재산요건 6억...
관세청장, 日 수출규제 현장점검...
관세청,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
관세청, 원산지증명서 간이대상 ...
관세청, 파푸아뉴기니 세관 직원...
양승권 前부산세관장, 이달 중순...
[기고]국세에 관세를 포함시킨 ...
수출 중소기업 환급신청 '쉽고 ...
출자자의 제2차...
출자자의 제2차 납세의무자 해당여부
대금지급증빙 등에 의하여 ...
경정소득률이 신고소득률보...
개축으로 철거하는 건축물 ...
폐업시 잔존재화에 대한 부...
심사청구대상 해당여부
인허가 조건으로 기부채납하...


(주)한국세정신문사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48(동궁빌딩 3층) │ 등록번호: 서울,아00096
등록(발행)일:2015년 10월 28일 │ 발행인: 박화수 │ 편집인: 오상민
디지털세정신문 전화: 02-338-3344 │ 팩스: 02-338-3343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유리
Copyright ⓒ 디지털세정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