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국세 | 관세 | 지방세 | 세무 | 회계 | 업계 | 경제 | 부동산 | 기업 | 주류 | 정치 | 사회 | 기타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검색인기 :
> 뉴스 > 업계뉴스
더존비즈온, 서울 을지로에 비즈니스 거점 마련

(주)더존비즈온(대표·김용우)은 서울 을지로에 비지니스 거점을 마련하고 솔루션 구축·영업력 강화에 나선다.

더존비즈온은 13일 유형자산 취득결정 공시를 통해 부영을지빌딩을 4천502억원에 매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서울 중구 을지로에 위치한 부영을지빌딩은 지하 6층 지상 21층(연면적 5만4천653㎡) 규모의 오피스 빌딩이다.

더존비즈온은 서울오피스에 '통합구축센터'를 조성하고 구축기간 단축과 비용 절감을 이끌어내는 상생의 구축 방법론을 제시할 방침이다.

7월말 현재 더존비즈온이 제품별로 구축 진행 중인 프로젝트는 600여개에 달한다. 이에 따라 해당 고객사별로 컨설턴트들이 현장에 직접 방문해 구축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비효율적인 여러 문제가 상존해 왔다. 

더존은 통합구축센터가 조성되면 고객사에 방문하지 않고도 전문인력과 고객이 함께 가장 최상의 방법으로 프로젝트를 완료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오피스에는 고객이 직접 전체 솔루션을 확인하고 데모를 시연해 볼 수 있는 '솔루션 체험관'도 선보일 예정이다. 각 제품별로 특화된 전문 ICT 코디네이터가 고객사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선택할 수 있도록 상시 지원한다. 더존측은 현재의 방문영업 방식은 다양한 솔루션을 종합적으로 설명하고 시연하기에 한계가 있었던 만큼 영업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아울러, 서울 강남 테헤란밸리와 강서 G밸리에 분산된 스마트워크센터 및 교육센터도 서울 오피스에 통합운영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연간 30여억원의 비용 절감효과가 있을 것으로 분석됐다.

서울오피스는 을지로 중심업무지구에 위치해 있는 만큼 빅데이터, 인공지능, 핀테크 등 제휴 협력이 필요한 플랫폼 기반 신규 비즈니스에도 유용하게 활용될 전망이다. 서울오피스는 고객의 접근이 용이하고 인근에 주요 공공기관 및 금융권, 국내외 유수 기업 본사가 밀집해 있다.

해당 분야의 고급인력 확보에도 유리하다. 본사가 지방(강원도 춘천)에 있어 발생했던 ICT 분야 전문인력 수급난을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더존비즈온은 "서울에서 강촌으로 본사를 이전했던 성공 경험을 살려 미래 성장동력으로 준비한 플랫폼 비즈니스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서울오피스 매입을 결정했다"며 "접근성이 뛰어난 서울 을지로 중심업무지구에 새로운 사업 거점을 마련한 만큼 성장을 위한 중요한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유리 기자   kyr@taxtimes.co.kr

입력 : 2019-08-13 17:53:36

- Copyrights ⓒ 디지털세정신문 & taxtime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총 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국세청, 6급이하 직원 역대급 승...
[프로필]김재철 국세청 대변인
국세청, 연말 1급 자리에 어떤 ...
국세청 '납세자의 날' 포상자 선...
[인사]국세청 부이사관 승진(2명...
[프로필]김오영 국세청 부동산납...
김현준 청장 취임 후 부이사관 ...
※ 내용이 없습니다.
출자자의 제2차...
출자자의 제2차 납세의무자 해당여부
대금지급증빙 등에 의하여 ...
경정소득률이 신고소득률보...
개축으로 철거하는 건축물 ...
폐업시 잔존재화에 대한 부...
심사청구대상 해당여부
인허가 조건으로 기부채납하...


(주)한국세정신문사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48(동궁빌딩 3층) │ 등록번호: 서울,아00096
등록(발행)일:2015년 10월 28일 │ 발행인: 박화수 │ 편집인: 오상민
디지털세정신문 전화: 02-338-3344 │ 팩스: 02-338-3343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유리
Copyright ⓒ 디지털세정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