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19.12.13 (금)

주류

농수식품부, 막걸리-'Drunken Rice' 영문 애칭 발표

막걸리의 영문 애칭은?

 

농림수산식품부는 27일 막걸리 세계화를 촉진하기 위해 실시된 ‘막걸리 영문애칭 공모’ 결과를 발표했다.

 

막걸리 영문애칭은 전문가들의 심사결과, Drunken Rice(드렁큰라이스)가 1위로 뽑혔고, Makcohol(막콜, 막걸리와 알콜의 합성어)과 Markelixir(막컬릭서, 막걸리와 elixir (불로장생약)의 합성어)가 뒤를 이었다.

 

Drunken Rice는 막걸리가 쌀로 만든 술이라는 것을 외국인들이 이해하기 쉽다는 의미로 심사위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특히 유명 힙합가수 Drunken Tiger 등과 연계 한국의 대표 술이라는 이미지를 줄 수 있다는 점이 높은 점수를 받게 된 것으로 평가됐다.

 

이외에도 Koju(한주), Kori(코리), Takani(타카니, 탁하니), Nanuri(나누리), Soolsool(술술), Mckorea(마커리아), Rainydaywine(비오는 날의 술) 등 막걸리가 가진 의의와 가치를 재미있게 표현한 아이디어들이 많이 제출돼 관심을 끌었다.

 

농림수산식품부는 막걸리 영문애칭 공모전과는 별도로 해외 소비자에게 막걸리를 쉽게 설명할 수 있는 영문설명안에 대한 현지 조사결과도 발표했는데, Korea Rice Wine이 가장 막걸리를 외국인에게 쉽게 설명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림수산식품부 관계자는 이번 막걸리 영문애칭 공모전을 통해 국민들의 막걸리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재확인하는 계기가 됐으며, 막걸리 영문애칭 공모에 참가한 명칭들은 앞으로 막걸리 업체들이 막걸리 해외 마케팅 등에 활용할 수 있도록 식품포털사이트(http://www.foodinkorea.or.kr), 농수산물유통공사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at.co.kr) 등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