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19.12.08 (일)

세무 · 회계 · 관세사

전국 1만3천여 세무사, 무료 세금상담 나선다

한국세무사회(회장․이창규)는 3월3일 제52주년 ‘납세자의 날’을 기념해 서울 서초동 세무사회관 및 전국 세무사무소에서 대국민 무료 세금상담을 실시한다.

 

전국 1만3천여 세무사들이 오는 5일부터 9일까지 5일간 재능기부를 통한 무료 세금상담을 펼친다.

 

세무사회는 매년 납세자의 날(3월3일)과 세무사제도창설일(9월9일) 등 두 차례에 걸쳐 5일씩 전 국민을 대상으로 무료 세금상담을 실시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이 기간 동안 4만6천 건 이상의 상담을 진행해 납세자들의 고충 해소에 앞장서고 있다.

 

상담분야는 소득세, 양도세, 상속세 및 증여세, 부가가치세, 지방세 등 모든 세금 관련 사항이며, 전화와 방문 상담 모두 가능하다.

 

또한 전국의 세무사들은 납세자의 권익을 보호하고 건전한 납세문화 확산을 위해 조세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마을세무사, 영세사업자지원단, 중소기업세무자문단 등으로 활동하며 재능기부를 실천하고 있다.

 

이창규 회장은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분들 중에는 세금상담의 문턱을 높게만 여겨 세무사의 도움을 받으면 간단히 해결될 수 있는 고민을 혼자서 끙끙 앓고 있는 경우를 많이 봤다"며 "이번 무료 세금상담 기간에 평소 가지고 있던 세금문제가 있다면 세무사의 도움을 받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세무사회 모바일 홈페이지의 '내 주변 세무사 찾기'를 이용하면 지역별 세무사사무소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세무사회관 무료세무상담실(02-587-3572, 월∼금 10:00∼16:00)과 세무사회 홈페이지의 인터넷 게시판을 통한 세금상담도 가능하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