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7.22. (월)

내국세

9급 공무원 국어·영어시험 바뀐다…2025년부터 개편

인사혁신처, 지식암기 위주에서 직무능력 중심으로 전환

국어, 배경지식 없어도 지문 속 정보 활용

영어, 실제 활용도 높은 어휘·어법 위주로

 

오는 2025년 9급 공무원시험 국어와 영어 과목 출제기조가 암기식에서 직무능력 중심으로 변경된다.

 

인사혁신처는 9급 공무원시험에서 지식암기 위주로 출제되고 있는 국어·영어 과목 출제기조를 2025년부터 직무능력 중심으로 전환한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국어 과목의 경우 현장 직무 중심의 평가를 위해 기본적인 국어능력과 이해·추론·비판력과 같은 사고력을 검증하고, 영어 과목의 경우 실제 업무 수행에 필요한 실용적인 영어능력을 검증할 계획이다.

 

일례로 국어과목에서는 지식을 암기해야 풀 수 있었던 문제가 아니라, 배경지식이 없어도 지문 속의 정보를 활용해 풀 수 있도록 개선하며, 영어과목에서는 실제 활용도가 높은 어휘와 어법으로 암기를 덜 요구하되 전자메일·안내문 등 업무현장에서 접할 수 있는 소재와 형식을 적극 활용하게 된다.

 

인사혁신처는 이같은 출제기조 변화에 따른 수험생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시험준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출제기존 전환’ 국어·영어 예시 각 20문제를 사이버국가고시센터에 공개했다.

 

새로운 출제기조에 따른 문제유형은 수험생 준비 기간을 고려해 2025년부터 인사혁신처가 출제하는 국가·지방직 9급 공채시험 및 지역인재 9급 시험에 적용하며, 2024년에는 기존 방식으로 공부하던 수험생을 위해 종전의 출제기조가 유지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