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6.05 (금)

경제/기업

한국감정원 "전국 아파트값 2주 연속 상승…거래증가"

전국 아파트 매매값이 2주 연속 상승했다. 8·28대책 발표 후 무주택 실수요자 중심으로 매매거래가 증가하면서 오름폭이 지난주보다 확대됐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9일 기준으로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이 지난주 대비 0.08% 상승, 전세가격은 0.21% 상승했다"고 12일 밝혔다.

매매가격은 2주 연속, 전세가격은 55주 연속 상승하며 모두 지난주보다 오름폭이 확대됐다. 지난해 말대비 매매가격은 0.16% 상승, 전세가격은 4.66% 상승했다.

주간 매매가격 동향을 보면 8·28 대책 발표 영향으로 무주택 실수요자 중심의 매매거래가 증가한 가운데 저가매물 소진과 매물 회수에 따른 호가 상승 등의 움직임이 나타나면서 지난주보다 오름폭이 확대됐다.

수도권(0.09%)은 서울, 인천, 경기지역이 일제히 상승세를 기록하며 지난주보다 오름폭이 확대됐고 지방(0.07%)은 이사시즌 영향에 따른 직주근접형 수요 증가로 역시 상승폭이 커졌다.

시도별로는 경북(0.32%), 대구(0.19%), 서울(0.13%), 강원(0.11%), 충남(0.10%), 경남(0.08%) 등순으로 상승한 반면 제주(-0.10%), 전남(-0.05%) 등은 하락했다.

서울(0.13%)은 2주 연속 상승세를 유지한 가운데 강북(0.00%)은 보합을 기록한 반면, 강남(0.24%)은 동남권이 가격 상승을 주도하며 지난주보다 상승폭이 커졌다. 주요지역 등락폭은 송파구(0.40%), 강남구(0.38%), 중랑구(0.37%), 동작구(0.33%), 영등포구(0.29%), 양천구(0.28%) 등이다.

규모별로는 60㎡이하(0.12%), 60㎡초과~85㎡이하(0.08%), 85㎡초과 ~102㎡이하(0.02%), 135㎡초과(0.01%) 순으로 상승하며 소형 아파트가 가격 상승을 주도했다. 102㎡초과~135㎡이하(0.00%)는 보합을 기록했다.

전세가격은 임대인의 월세 선호에 따른 공급부족 현상이 지속되는 가운데 서울과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신혼부부 수요와 직장인 이주수요가 증가하면서 오름폭이 커졌다.

수도권(0.30%)은 55주 연속 상승한 가운데 지난주보다 오름폭이 다소 확대됐고 지방(0.11%)도 56주 연속 상승세를 기록하며 지난주보다 상승폭이 확대됐다.

시도별로는 서울(0.34%), 대구(0.30%), 경기(0.28%), 경북(0.27%), 인천(0.23%), 세종(0.23%), 경남(0.12%), 대전(0.10%), 강원(0.09%), 전남(0.08%) 등순으로 상승했다.

서울(0.34%)은 21주 연속 상승세를 기록한 가운데 강북(0.26%)은 지난주보다 오름폭이 둔화된 반면 강남(0.41%)은 상승폭이 확대됐다. 주요지역 등락폭을 보면 중랑구(0.82%), 강남구(0.77%), 서초구(0.71%), 금천구(0.59%), 성동구(0.51%), 강동구(0.45%) 등이다.

규모별로는 60㎡초과~85㎡이하(0.22%), 102㎡초과~135㎡이하(0.22%), 85㎡초과~102㎡이하(0.21%), 60㎡이하(0.20%), 135㎡초과(0.17%) 순으로 상승하며 일제히 오름세를 유지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