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6.05 (금)

경제/기업

국토부, '지반보강 그라우팅' 등 4건 이달의 신기술 지정

국토교통부는 '지반보강 그라우팅', '철도교량 신축이음장치', '무선 계측관리시스템', '터널구간 콘크리트시공 기술' 등 4건을 이달의 건설신기술로 지정(제718호~제721호)했다고 13일 밝혔다.

우선 제718호 신기술 '펌프제어에 의한 인텔리전트 멀티 그라우팅(IMG) 시스템'은 그라우팅 압력 및 유량을 시스템에 의해 일정하게 제어하는 기술이다. 터널, 댐기초지반, 해저·하저터널 등 국내외 대규모 지반보강시 우수한 품질 확보가 가능하게 됐다.

제719호 신기술 '철도교량에 설치되는 콘크리트도상용 비배수형 신축이음장치 설치공법'은 철도교량 위에 시공되는 슬래브 보호콘크리트에 신축이음RAIL을 일체로 시공하고 상부에 고무SEAL을 연결하는 방식의 철도교량용 신축이음장치이다.

이 신기술은 별도의 배수시설 설치가 필요없으며 고무SEAL의 단순교체만으로 반영구적 사용이 가능하고 교량의 내구연한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제720호 신기술 '이중몰딩·단위모듈형 지중수평변위 측정용 센서를 이용한 흙막이 벽체의 실시간 무선원격 계측관리시스템'은 흙막이 시설의 변위상태를 실시간으로 측정하고 그 데이터를 무선통신으로 전송해 주는 기술이다. 구조물의 상시 안전관리에도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제721호 신기술 '백호·호퍼카 및 슈트의 조합장비를 이용한 복선철도 터널 내 콘크리트도상의 시공기술'은 백호(일명 포크레인)와 호퍼카(콘크리트 운반장치)를 이용해 협소한 공간에서 콘크리트 타설이 가능한 기술이다. 시공에 소요되는 시간을 26~32%가량 단축할 수 있게 돼 건설현장에 널리 활용될 전망이다.

신기술에 대한 자세한 기술내용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신기술 정보마당 홈페이지(ct.kaia.re.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