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2.28 (금)

경제/기업

금호타이어, 소외이웃 300세대에 제수용품 전달

금호타이어(대표·전대진)는 추석 명절을 맞아 6일 광주·곡성·평택공장 인근의 독거노인과 노인복지관에 제수용품과 식료품을 전달하는 '이웃사랑 캠페인'을 실시했다.

 

 

금호타이어는 지난 2002년부터 주변의 어려운 이웃과 따뜻하고 즐거운 명절을 함께 나누자는 취지로 매년 설, 추석 명절 때마다 이웃들에게 제수용품과 함께 사랑과 희망을 전달하고 있다.

 

이번 추석 명절에도 금호타이어는 광주·곡성·평택공장 인근의 소외이웃을 위해 약 1,500만원 상당의 제수용품과 식료품을 준비했다.

 

금호타이어가 준비한 제수용품은 광산구청을 비롯한 5개 구청과 광산구 어룡동 주민센터, 광산구 더불어락 노인복지관, 서구 노인종합복지관, 곡성군 입면사무소, 평택시 포승면사무소 등을 통해 300명의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황호길 금호타이어 광주공장장은 "금호타이어에 보내주신 지역민들의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정기적으로 이웃사랑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며 "추석 명절을 맞아 저희가 준비한 작은 정성이 지역의 어르신들과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18년째를 맞는 '이웃사랑 캠페인'은 금호타이어의 대표적인 지역사랑 활동으로, 현재까지 약 8,900여명의 이웃들에게 제수용품을 전달해 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