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2.06.30. (목)

경제/기업

오비맥주, 국제식음료품평회서 '우수 미각상' 5관왕 쾌거

오비맥주는 '카스 프레시', ‘카스 라이트’, ‘카스 0.0’, ‘한맥’, ‘오비라거’가 '국제식음료품평원'(ITI)이 주최한 '2022 iTi 국제식음료품평회'에서 각각 '국제 우수 미각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국제식음료품평회는 벨기에 브뤼셀을 기반으로 2005년부터 매년 세계적인 셰프와 소믈리에로 구성된 전문 심사위원단이 세계 100여 개국의 수천 개 제품을 평가하는 세계 최고 권위의 식음료 품평회 중 하나다. 미각 전문가들은 제품의 첫인상, 시각, 향, 맛, 끝맛으로 이뤄진 5단계 평가 항목을 종합적으로 심사하며, 모든 항목에서 평균 70% 이상의 점수를 획득한 제품들에 '국제 우수 미각상'을 부여한다.

 

오비맥주의 5개 브랜드는 올해 품평회에서 총 8개의 별을 획득했다. 카스 프레시와 카스 라이트는 3년 연속, 카스0.0와 한맥은 2년 연속 수상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품질을 인정받았다. 오비라거는 올해 첫 출품에서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오비맥주 브랜드들의 수상은 국내 맥주 제조사 중 유일하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세계 최고 수준의 식음료품평회에서 한국 맥주의 위상을 전 세계에 알리게 돼 기쁘다”며 “국민맥주 카스를 비롯 항상 오비맥주의 제품들을 사랑해 준 소비자들에게 영광과 감사를 전하며 앞으로도 오비맥주는 한국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오비맥주는 다양한 제품 혁신으로 국내 맥주 시장을 이끌고 있다. 작년 혁신적인 디자인의 투명병 '올 뉴 카스'를 출시한데 이어 비알코올 음료 ‘카스 0.0’, 카스의 첫 밀맥주 ‘카스 화이트’를 잇달아 선보여 국내 맥주 시장의 다양성을 확장하고 있다. 또한 코리안 라거 ‘한맥’과 발포주 ‘필굿’ 등 시시각각 변하는 시대상과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제품들로 변화와 발전을 거듭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