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5.24. (금)

내국세

국세청, '정부업무평가 종합우수기관' 첫 쾌거…간식차 선물에 환호

 

 

 

김창기 국세청장이 세종청사 직원들에게 15일 간식차를 쐈다.

 

이날 간식차는 지난해 정부업무평가 우수기관 선정을 기념하기 위한 것으로, 김창기 청장은 이날 세종청사 앞에 간식차와 커피차를 불러 본청 직원들과 청사 상주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며 소중한 휴식시간을 제공했다.

 

정부는 매년 중앙행정기관을 대상으로 5개 부문(주요정책, 규제혁신, 정부혁신, 정책소통, 적극행정)에서 업무성과를 평가하는데, 이번 평가에는 민간전문가 222명과 일반국민 3만617명이 참여했으며 그 결과 국세청은 종합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특히 국세청이 종합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정부업무평가가 현재와 같은 종합평가 체계로 운영되기 시작한 2013년 이후 처음이다.

 

부문별로는 주요정책, 정부혁신, 적극행정 3개 부문에서 ‘우수’ 등급을 받았으며, 주요정책은 부문 신설 이후 최초로, 정부혁신·적극행정은 2년 연속 ‘우수’ 등급을 받았다.

 

국세청은 지난해 중점 추진한 ▷홈택스 고도화, 연말정산 간소화자료 일괄제공, 모두채움 확대 등 납세서비스 개선 ▷미래성장 세정지원센터 신설 등 수출·투자 지원 ▷장려금 자동신청제도 도입, 환급금 찾아주기 등을 통한 서민생활 안정 노력이 우수한 평가를 받아 좋은 성과를 낸 것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다.

 

김창기 국세청장은 이날 행사에서 직원들과 음료 및 간식을 함께 나누며 “이번 평가결과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노력해준 우리 국세청 직원 여러분의 헌신 덕분”이라며, “국민들이 체감하는 성과를 지속적으로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