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5.24. (금)

기타

IMF, 한국 올해와 내년 2.3% 성장 전망

세계경제 성장률은 0.1%p 오른 3.2%

 

국제통화기금(IMF)은 올해 우리나라 경제가 2.3%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16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IMF는 이날 4월 세계경제전망을 발표했다. IMF는 연간 4차례(1·4·7·10월) 세계경제전망을 발표하는데, 4월과 10월은 전체 회원국을 대상으로 한 주 전망이며, 1·7월은 주요 30개국 대상(우리나라 포함)으로 한 수정 전망이다.

 

IMF는 물가 하락 및 견조한 민간소비 등에 힘입어 세계경제가 양호한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내다보면서 올해 세계경제 성장률을 지난 1월 전망 대비 0.1%p 상향한 3.2%로 전망했다. 내년 성장률 역시 올해와 같은 3.2%로 내다봤다.

 

우리나라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는 2.3%로 정부와 한국은행 전망치를 상회했으며, 2.3% 전망은 지난 1월 전망치와 동일하다. 내년 성장률 전망치 역시 기존의 2.3%를 유지했다.

 

국가별로 보면, 미국은 기존의 2.1%에서 0.6%p 오른 2.7%로 전망했으며, 일본은 기존 전망치인 0.9%를 유지했다.

 

인도는 지난 1월보다 소폭 오른 6.8%, 중국 4.6%, 러시아는 0.6%p 오른 3.2%로 내다봤다. 중국은 부동산 시장 약세 지속 등으로 작년보다는 둔화할 것으로 봤으며, 러시아는 국방 지출 및 민간소비 확대 등에 따라 전망치를 상향 조정했다.

 

IMF는 조급한 통화정책 완화를 경계하며 국가별 물가 상황에 따라 적절한 시점에 통화정책을 완화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