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7.01 (수)

내국세

정성호 기재위원장 "주세개편 계기 고용창출위한 후속조치 필요"

정성호 국회 기획재정위원장은 5일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회의실에서 열린 '세제관련 현안 당정협의'에서 주세개편을 통해 고용이 창출되도록 후속조치 마련을 주문했다.

 

 

정 의원은 이날 당정협의 모두발언을 통해 "이번 주류 과세체계 개편을 통해서 고용이 창출되고, 우리 주류업계가 세계적 브랜드로 성장하는 환경이 조성되도록 부처간 협력과 지속적 점검을 계속 추진해 달라"고 홍남기 부총리에게 당부했다.

 

정 의원은 특히 "수제맥주 기업을 창업하는 젊은이들이 많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세제개편으로 청년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한 후속조치를 만들어 달라"고 강조했다.

 

또한 정 의원은 "주세개편 및 승용차 개별소비세 인하 연장과 그 후속조치를 위해서는 국회가 시급히 정상화돼야 한다"며 "야당은 국회가 조속히 정상화될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고 촉구했다.

 

한편 당정은 5일 당정협의를 통해 맥주와 탁주의 과세체계를 종량세로 전환하고, 승용차 개별소비세 인하의 6개월 연장을 확정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