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2.21 (금)

관세

하루 평균 1천540명이 입국장 면세점 이용했다

하루 평균 1천540명이 인천공항 입국장면세점을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김정우 의원이 공개한 입국장 면세점 운영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 5월31일부터 6월30일까지 한 달간 입국장 면세점의 총매출액은 54억9천300만원, 일평균 매출액은 1억7천500만원으로 집계됐다.

 

제1여객터미널(에스엠면세점)에서 39억7천300만원(72%), 제2여객터미널(엔타스듀티프리)에서 15억2천만원(28%)의 매출을 올렸다.

 

구매자 현황을 살펴보면, 입국장 면세점을 이용한 인원은 총 5만455명으로 내국인이 4만8천478명(96%), 외국인이 1천977명(4%)이었다.

 

일 평균 1천540명의 여행객이 입국장 면세점을 이용했으며, 1인당 평균구매액은 11만원으로 나타났다.

 

주요 판매물품으로는 주류가 58%(31억8천500만원)로 제일 높았고, 이어 화장품·향수 17%(9억1천200만원), 식품류 12%(6억7천500만원) 순이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