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3.26 (목)

내국세

김현준 국세청장 "조국 가족 조사, 구체적 증빙 없어 어렵다"

김현준 국세청장은 22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가족의 부동산 관련 의혹과 관련 "향후 인사청문회를 통해 사실관계가 밝혀지면 조사를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김 국세청장은 이날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참석해 조 후보자 가족의 부동산 실명제 위반과 증여세 탈루 의혹에 대한 질의에 "구체적인 증빙이나 명확한 혐의없이 현 단계에서는 조사가 어렵다"고 말하고 "향후 인사청문회를 통해 조 후보자의 소명과 자료증빙을 통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겠다"고 답했다.

 

앞서 추경호 자유한국당 의원은 김 청장에게 조 후보자의 부인과 조 후보자 동생 전처간 부동산 거래 자금 움직임에 대한 의혹을 제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