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19.12.07 (토)

경제/기업

삼정KPMG, '新외감법 시행따른 게임산업 영향 분석' 세미나 개최

신 외부감사법 시행 첫해 게임산업에 미친 영향과 향후 시행되는 제도에 따른 준비사항을 점검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삼정KPMG(회장·김교태)는 오는 21일 역삼동 강남파이낸스센터에서 기업 담당자를 대상으로 '제6회 게임산업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세미나의 첫번째 세션은 강승미 삼정KPMG 이사가 개정 외부감사법 관련 법령이 게임산업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설명한다. 특히, 올해 2조원 이상 상장사의 내부회계관리제도가 검토에서 감사로 전환되는 첫해인 만큼, 제기되는 주요 이슈를 확인하고 향후 준비해야 할 사항들을 안내한다.

 

이어, 김병국 삼정KPMG 이사가 모바일 상품권에 대한 인지세 과세 이슈와 M&A에서 제기되는 세무 문제 등 게임산업에서의 주요 세무 이슈를 다루고 게임산업의 최근 심판례를 소개한다.

 

마지막으로, 전창의 삼정KPMG 경제연구원 책임연구원이 게임산업의 트렌드와 M&A 동향을 발표한다. 국내 게임 산업의 현황과 함께 중국 게임의 한국 진출, 클라우드 게임, 게임 시장 양극화 등 최근 게임 시장의 주요 트렌드를 분석한다. 또한 게임 산업 M&A 동향을 소개하며 주요 기업별 M&A 사례를 설명할 예정이다.
 
한은섭 삼정KPMG 감사부문 대표는 "올해는 개정 외부감사법이 도입된 첫해로 기업환경의 패러다임에 많은 변화가 있는 가운데, 게임산업 기업들은 회계·세무분야에서의 전략적인 대응이 반드시 수반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세미나를 통해 게임산업에서의 제도적 환경변화 대응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세미나 내용

 

Time

 

Agenda

 

15:00 ~ 15:10 (10)

 

삼정회계법인 감사본부 대표 인사

 

15:10 ~ 15:45 (35)

 

게임 산업 최근 회계 이슈

 

15:45 ~ 16:05 (20)

 

Break time

 

16:05 ~ 16:35 (30)

 

게임 산업 최근 세무 이슈

 

16:35 ~ 17:05 (30)

 

게임 산업 주요 Trends

 

17:05 ~ 17:20 (15)

 

Q&A Wrap-up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