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3.02.01. (수)

세무 · 회계 · 관세사

회계사 1차시험에 1만5천940명 접수…경쟁률 6.13:1

금융감독원은 올해 공인회계사 1차시험 응시원서를 받은 결과 총 1만5천940명이 접수했다고 18일 밝혔다.

 

전년의 1만5천413명보다 527명(3.4%) 증가한 규모다.

 

경쟁률(접수자 수/예상합격인원)은 6.13:1로 전년(7.01:1)보다 하락했다. 1차시험 합격자로 예년의 2천200명보다 400명 늘린 2천600명을 뽑기로 하면서 경쟁률이 떨어진 것이다.

 

1차시험 합격자는 과락 없이 평균 6할 이상 득점자 중 고득점자 순으로 2천600명까지 선발한다. 동점자로 2천600명을 초과하면 동점자 모두 합격자로 처리된다.

 

1차시험 장소와 시간은 내달 8일 공고하며, 시험은 내달 26일 치른다.

 

합격자 발표는 오는 4월7일에 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