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6.14. (금)

세정가현장

"유커 잡아라" 제주공항 출국장면세점 조기개장 지원

제주세관, '면세점 운영협의회' 개최

 

 

제주세관(세관장.김규진)은 코로나 이후 6년만에 중국 단체관광이 재개되는 등 국내 면세산업 환경이 급변함에 따라 제주지역 면세업계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롯데, 신라, JDC, JTO면세점과 함께 '면세점 운영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제주지역 면세점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제주문화·관광산업과 연계한 품목다변화 등 새로운 트랜드를 반영한 마켓팅 방안에 대해 민·관이 함께 소통하고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제주 관광객의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하여 제주항·강정항 크루즈터미널 내 인도장 시설 개선과 제주공항 출국장면세점 정식매장이 조기 개장할 수 있도록 관세행정 지원에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김규진 제주세관장은 “협의회에서 논의된 사안들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히고, "현재 제주세관이 운영 중인 '찾아가는 보세화물 규제개혁 신고센터'를 통해 적극행정·규제개혁 사안에 대해서도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