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2.19. (월)

경제/기업

PKF서현회계법인, 대기업 세무전문가 영입

PKF서현회계법인은 대기업 그룹사 세무 및 해외투자 세무 자문서비스 역량 강화를 위해 대기업 세무전문가 임원섭 파트너를 영입했다고 5일 밝혔다.

 

임원섭 파트너는 삼일회계법인과 국내 대기업 지주사 세무팀 팀장을 두루 거치며 대기업 그룹사와 해외투자 세무 서비스 역량을 쌓아온 세무 전문가다. 

 

임 파트너는 2006년 삼일회계법인에 입사해 국내 대기업과 그 계열사, 해외 자회사 대상으로 다양한 세무 성공 스토리를 만들었다. 2014년부터 4년간 PwC 미들 이스트 오피스(쿠웨이트, 두바이)에서 근무하며 중동 총괄 코리안 데스크를 리드하기도 했다. 

 

삼일회계법인 복귀 후에는 삼일 아웃바운드 택스팀에서 국내 기업의 해외 M&A 세무자문 등을 수행했다. 이후 국내 대기업 세무팀 팀장으로 근무하며 지주사 세무 이슈와 분할∙합병에 따른 세무검토, 관계사 거래 세무정책과 그룹사 이전가격 정책 수립 등 그룹사의 국내외 세무 업무를 총괄했다. 

 

임원섭 파트너는 "복잡한 경영환경과 갈수록 어려워지는 세무환경으로 인해 기업의 선제적 대응과 일관된 세무전략 수립의 중요성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고객들이 조세제도 및 경영환경 변화에 보다 유연하게 대응해 조세부담을 최적화할 수 있도록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