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4.03 (금)

세정가현장

[경남남부세관]"조선업 지원 중점 추진하겠다"

경남남부세관(세관장·김종기)은 지난 19일 우리나라 조선업 대표업체 중 하나인 삼성중공업을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지원책을 논의했다.

 

 

김종기 세관장은 "우리나라 수출 주력산업인 조선업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조선업 경기회복을 위해 현장 문제점 개선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현장지원단은 선박 생산라인 등 산업현장을 둘러보고 현장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애로사항을 청취한 후, 조선업에 필요한 관세행정 지원방안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했다.

 

경남남부세관은 조선경기 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민관협의회·지원담당관 운영 등 다양한 행정지원책을 강구하고 있으며, 조선 관련 중소 수출입 업체를 수시로 방문해 애로를 파악하고, 현장 중심의 행정지원 및 규제개혁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