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4.07 (화)

경제/기업

삼정KPMG-메가존클라우드, 클라우드 컨설팅 협력 강화

클라우드 도입부터 운영까지 토털서비스 제공
사업 전략 공유, 기술 개발·영업 교류 확대

 

삼정KPMG(회장·김교태)는 클라우드 도입 전문 컨설팅부터 설계, 구축, 운영 등 전반을 아우르는 토탈 클라우드 서비스를 강화한다.

 

 

삼정KPMG는 지난 13일 서울시 강남구 메가존 클라우드 본사에서 메가존 클라우드(대표·이주완)와 '클라우드 컨설팅 사업 협력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를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는 함께 추진할 엔터프라이즈 특화 클라우드 사업 전략을 공유하고, 기술 개발·영업 및 컨설팅 담당자간 교류를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양해각서에는 양사간 공동 클라우드 구축·마이그레이션 방법론 및 협업사업을 마련하고 공동 마케팅 행사를 개최키로 하는 등 보다 구체적인 협력방안을 담았다.

 

KPMG인터내셔널은 글로벌 컨설팅사 최초로 AWS,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알리바바, IBM, 오라클 등 주요 글로벌 클라우드 사업자와 모두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컨설팅 서비스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메가존 클라우드와는 대기업 맞춤형 클라우드 컨설팅부터 구축, 운영은 물론 클라우드 보안 컨설팅까지 아우르는 클라우드 특화 컨설팅 조직으로 경쟁력을 높이는 사업모델을 준비하고 있다.

 

정대길 삼정KPMG 컨설팅부문 대표는 "클라우드 도입 및 활용이 본격화되고 있는 국내 시장 환경에 대응해 클라우드 분야에 공격적으로 투자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삼정KPMG가 보유한 글로벌 컨설팅 서비스 노하우와 국내 퍼블릭 클라우드 분야 최강자인 메가존의 기술과 경험이 만나 국내 클라우드 시장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완 메가존 클라우드 대표는 "No.1 글로벌 컨설팅사인 삼정KPMG와의 협력을 통해 대형 엔터프라이즈 기업들의 눈높이에 맞는 클라우드 전문 컨설팅을 통합적으로 제공할 수 있게 돼,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며 "메가존의 클라우드 설계, 구축, 운영 등의 기술과 삼정KPMG의 기업 고객 기반 컨설팅 서비스 역량을 극대화해 대기업 특화 클라우드 컨설팅 부문에서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삼정 KPMG 컨설팅 부문은 국내외 금융기관 및 제조, 유통 등 전 산업분야에 걸친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돼 있으며, 경영관리, IT 전략수립, 정보보안, 내부감사, 포렌직 등 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종합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글로벌 KPMG와의 유기적 협업 관계를 통해, 클라우드 및 빅데이터, 스마트 팩토리, 사이버 보안 등의 통합 서비스를 통해 조직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기반 마련에 기여하고 있다.

 






배너